영어 홈

| 우리소개 | 연락처


  당신은 구원을 받으셨습니까?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하나님께서는 모든 사람이 구원을 받고 진리의 지식에 이르기를 원하시느니라 (딤전 2:4)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구원을 받은 기억이나 확신이 없는 분은 이 글을 누르십시오.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더 늦기전에!

 

 

  한글킹제임스성경은 어떤 성경인가?    

 

먼저 성경의 역사를 잠깐 살펴봅시다. 성경의 역사와 두 원문의 유래를 아는 것이 한글킹제임스성경과 다른 성경의 차이점을 알 수 있는 지름길입니다.

신약성경은 주로 사도들의 서신으로 기록되어 시리아의 안티옥을 기점으로 해서 소아시아와 지중해 연안 지방으로 확산되어 갔고 그 후 콘스탄티노플을 거쳐 독일과 영국 등지로 전해졌습니다. 이렇게 전달된 성경은 그리스도인들의 손을 거쳐오면서 변개되지 않고 잘 보존되었습니다. 이것은 전통원문, 비잔틴사본, 혹은 다수필사본 등으로 불렸고, 1516년 에라스무스, 1550년 스테파누스, 1604년 베자, 1633년 엘지버 형제 등에 의해서 헬라어 <표준원문, Textus Receptus> 으로 편수되었습니다. 이 원문에서 1384 <위클리프 성경>, 1525 <틴데일 성경>, 1539 <그레이트 성경>, 1560 <제네바 성경>, 1602 <비숍 성경>, 1611 <킹제임스성경> 등의 영어 성경이 번역되었고, 또 이 원문에서 영어 <킹제임스성경>을 위시하여 불란서 <올리베탄 성경>, 독일 <루터 성경>, 이태리 <디오다티 성경> 등 세계 주요 언어들로 번역되었습니다.

그런데 또 하나의 성경이 이상한 곳에서 시작되었습니다. 그것이 곧 이집트 알렉산드리아에서 시작된 소위 알렉산드리아 이단인 오리겐(Origen, A.D.184-254)의 성경입니다. 오리겐은 예수 그리스도의 신성을 하나님 아버지와 동등시하지 않는 에비온 학파의 일원으로서, 예수 그리스도의 신성과 권위에 대한 부분을 삭제 또는 변개시켜 버렸습니다( 2:33, 1:18, 8:37; 20:28, 14:10, 2:9,10, 딤전 3:16 ). 이렇듯이 이미 변개시킨 성경에서 유세비우스(Eusebius, A.D.260-340) 50권의 성경을 복사함으로써 변개된 성경은 확산되었고, 제롬이 이 성경에서 라틴 벌게이트를 번역함으로써 로마 교회에 확산되었던 것입니다. 이들을 따르는 사람들이 자랑스럽게 내세운 필사본은 시내사본(Sinaiticus)과 바티칸사본(Vat- icanus)인데, 바티칸사본이 발견된 것은 1481년이고 시내사본이 발견된 것은 1844년입니다. 이들 사본이 원본에 더 가깝다고 주장하는 사람들도 있으나, 만일 이들 사본들이 원본에 더 가깝다고 한다면 기독교계에는 초대 교회 이후 이 사본이 발견되기까지 온전한 성경이 없이 지내왔다는 결론에 이르게 되는데, 과연 이를 수용할 사람이 있겠습니까? 1879년 영국 캠브리지에서 두 학자, 즉 웨스트코트와 홀트가 시내사본과 바티칸사본을 근거로 하여 헬라어 신약성경을 편수하였으 며, 이 성경에서 1884년 영어 <개역본, Revised Version>이 번역되었습니다.

이로 인하여 지난 270년 동안 <킹제임스성경>을 사용해 온 교계는 하나의 커다란 혼란을 맞게 되었습니다. <킹제임스성경>을 일부 개정한 것뿐이라는 명분을 내세웠으나 그것은 거짓말이고 실제로는 5,700여 군데가 틀렸던 것입니다. 그들의 주장대로 그 성경이 원본에 가깝다고 한다면 그 성경은 <킹제임스성경>을 제압하고 꾸준히 사용되었어야 했을 것입니다. 그런데 그 성경을 지금 누가 어디에서 사용하고 있습니까? 현재 RV는 출판이 중단된 지 오래되었으며 아무도 사용하고 있지 않습니다. 바로 이 어리석은 학자들이 교회에다 거짓말을 한 것입니다. 거짓말의 원조는 사탄입니다( 3:1-5).

한편 독일 학자 에버하트 네슬(Eberhard Nestle) 1898년에 웨스트코트와 홀트의 성경을 근거로 하여 일명 네슬 헬라어 판을 내놓았고, 거기에서 <개역한글판성경>이 나왔습니다. 개역성경은 네슬 판을 온전히 전승한 것도 아니며, 첨가와 삭제가 무분별하게 이루어져 원문비평학적 견지에서 본다면 아무런 가치도 부여할 수 없는 하급 성경에 불과하다고 단언할 수 있습니다. 이 성경이 1천만 신도의 한국 교계에서 가장 널리 사용되고 있다는 것은 한마디로 수치인 것입니다. 하나님께서는 하나님의 말씀을 경시한 사람의 마음을 혼동시켜 버리십니다. 참된 말씀이 부재하는 곳에는 올바른 신학과 교리까지도 부재하게 됩니다. 이 땅에 영적 깊이를 통찰하여 말씀을 풀이하고 전하는 신학자와 목사가 몇 명이나 되는지 보십시오! 살아 있는 하나님의 말씀으로 복음을 외치는 설교자가 몇 명이나 되는지 보십시오! 성경을 문자적으로 해석하여 일깨워 주는 신학자가 몇 명이나 되는지 보십시오! 이 모두가 변개된 성경 때문인 것입니다.

개역성경과 <한글킹제임스성경>을 비교해 보면 개역성경은 신약에서만도 2,200단어 이상이 삭제되어 있습니다. 삭제된 성경(기존 성경)과 삭제되지 않은 성경(<한글킹제임스성경>) 중 어느 것이 참된 하나님의 말씀이겠습니까? 개역성경, <공동번역>, <표준새번역>은 동일한 사본에서 번역되었고 <현대인의 성경> <표준신약>도 마찬가지로 같은 원문에서 번역되었습니다. 왜 기존의 한글 성경들은 하나 같이 알렉산드리아 계열 사본을 선호하게 되었는지 궁금하기 그지 없습니다.

하나님께서는 한 가지 성경만을 쓰셨습니다. 하나님께서는 혼돈의 하나님이 아니십니다. 예수님께서는 하늘과 땅은 없어져도 주님의 말씀은 결코 없어지지 않는다고 단언하셨습니다( 24:35). 삭제되고 변개된 부분으로 말미암아 오류를 지니게 된 성경이 어떻게 지식과 교리와 신앙의 최종적 권위가 될 수 있겠습니까? 진리가 변하면 종교화되며, 하나님의 실체가 가려지면 우상화됩니다. 하나님의 사역에 종사하는 사람들은 하나님을 두려워해야 합니다. 그러나 하나님보다도 사람들을 더 의식하고 자신들의 체면이 손상될까봐 전전긍긍하며 잘못된 일들을 서로 덮어 주고 가려 주고 건드리지 않음으로 해서 썩은 것이 더 썩게 되어, 결국에는 하나님께 영광이 되지 못함은 물론이요 인간에게도 무익하게 되어 버립니다. 이것이 오늘날 한국 교계의 현실입니다. 현존하는 성경 주석서들은 하나같이 교단 위주의 교리로 만들어져 교단 선배와 학자들을 예수님보다도 바울보다도 더 높이 받들어 권위를 세움으로 해서 병폐를 가중시키고 있습니다. 그로 인하여 성경을 보는 눈을 상실하고 밝은 대낮인데도 소경이 되어 어둠 속을 헤매고 있는 것입니다( 59:10). 특히 가장 많은 오류를 범하고 있는 곳이 마태복음, 사도행전, 히브리서, 요한계시록입니다. 자기의 생을 연명하기 위하여 하나님의 복음을 수단으로 삼는 사람들은 깊이 참회해야 할 것입니다. 그리스도의 심판석 앞에 설 때 그들이 받을 상급이 무엇이겠습니까? 하나님께서는 한 가지 성경만을 쓰셨습니다. 하나님께서는 어떤 사람에게도 하나님의 말씀을 변개시켜도 된다는 특권을 부여하신 적이 없습니다. 성경은 변개 되어서는 안됩니다.

<한글킹제임스성경>은 히브리어 맛소라 원문(Hebrew Massortic Text), 헬라어 표준원문(Greek Textus Receptus), 독일어 <루터 성경>, 프랑스어 <올리베탄 성경>, 스페인어 <레이나 발레라 성경>, 이태리어 <디오다티 성경>, 영어 <킹제임스성경>과 같은 맥락을 유지하는 성경이다. 그 중에서도 영어 <킹제임스성경> 1611년에 번역이 완성되어 주로 영어를 사용하는 사람들이 사용하였고, 여기서 약 800개의 다른 언어들로 성경이 번역되었습니다. <한글킹제임스성경>도 영어 <킹제임스성경>으로부터 번역하였고, 구약 어휘들은 히브리 맛소라 원문으로, 신약 어휘들은 헬라어 표준원문으로 대조하였습니다. <한글킹제임스성경> 1994 4 12일에 출간되어 현재에 이르며, 그 이전에는 <새성경>이란 이름으로 4복음서(1989), 신약성경(1990), 신약 한영대역(1992)이 나왔었습니다. <한글킹제임스성경>은 하나님께서 보존하신 성경의 맥을 유지한 성경인 반면 <개역한글판성경>은 사탄의 무리들이 변개시켜 놓은 알렉산드리아 계열 원문에서 나온 것이며, 그 중에서도 특히 중국성경에서 온 것입니다

(<한글킹제임스성경> 서문 참조).

 
     위로가기 | 홈  | 연락처

Copyright 2007 Word of the God Preservation Society. All rights reserved.